중세 시대 장미 전쟁

중세 시대 영국에서 벌어졌던 장미 전쟁은 왕위 계승권을 둘러싼 란카스터가와 요크가 사이의 내전이었습니다. 이 전쟁은 1455년부터 1485년까지 30년 동안 이어졌죠. 란카스터가의 상징인 붉은 장미와 요크가의 상징인 흰 장미를 따서 장미 전쟁이라는 이름이 붙었어요. 이 전쟁은 왕위 계승 문제뿐만 아니라 봉건 귀족 간의 권력 다툼, 왕권과 교회권의 갈등 등 복합적인 원인이 얽혀 있었답니다. 장미 전쟁의 배경 … Read more

로마네스크와 고딕의 교차점: 중세 건축 양식의 발전

중세 시대의 건축은 로마네스크 양식에서 고딕 양식으로 발전해 나갔습니다. 두 양식은 각각 고유한 특징을 지니고 있지만, 동시에 상호 영향을 주고받으며 진화했습니다. 이 글에서는 로마네스크와 고딕 건축의 특징을 살펴보고, 두 양식이 어떻게 융합되고 발전했는지 알아보겠습니다. 아울러 중세 건축이 당시 사회와 종교에 미친 영향에 대해서도 생각해 보겠습니다. 로마네스크 건축의 특징 두꺼운 벽과 작은 창문 로마네스크 건축은 두꺼운 … Read more

중세 복식의 사회적 의미: 신분과 계급에 따른 의상

중세 유럽에서 복식은 단순히 몸을 가리거나 장식하는 차원을 넘어, 신분과 계급을 상징하는 중요한 수단이었습니다. 화려한 비단 옷감에 금실로 수를 놓은 귀족들의 의상, 수수한 모직물로 만든 평민들의 옷차림은 당시 사회의 엄격한 위계질서를 그대로 반영했죠. 또한 종교적 규범이 지배하던 시대인 만큼, 복식에는 금욕과 겸손의 미덕도 투영되었습니다. 성직자, 수도사들의 검소한 복장에서 이를 엿볼 수 있습니다. 중세인들에게 옷이란 자신이 … Read more